윤화섭 시장 “청년·소외된 시민에게 기회 주는 안산 만들겠다” > 경기남부

본문 바로가기


실시간속보

최신 포토뉴스

많이 본 기사

  • 전국

    경기남부

  • 윤화섭 시장 “청년·소외된 시민에게 기회 주는 안산 만들겠다”

  • 기사입력[2019-06-12 11:51:42]
    글자글자크게 글자작게 인쇄하기

본문

윤화섭 안산시장이 내달 1일 티브로드 한빛방송을 통해 방송되는 민선7기 취임 1주년 공감토크 프로그램 ‘시장님 뭐하세요’에 출연했다.

광명시 광명동굴 내 예술의 전당에서 진행된 이번 공감토크 프로그램에는 윤 시장과 함께 임병택 시흥시장, 박승원 광명시장이 출연, 취임 1주년의 소감을 털어놨다.

윤 시장은 취임 1주년을 맞은 소감에 대해 “살맛나는 생생도시 안산을 만들겠다는 각오 하나로 1년을 밤낮없이 달려왔다”며 “청년이 살기 좋고 소외된 시민에게 기회를 주는 안산을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윤 시장은 1년 동안 추진한 주요 정책으로 ▲대학생 자부담 반값등록금 ▲외국인 아동 보육료 지원 ▲임신부 100원 행복택시 ▲스마트 선도 산업단지 지정 등을 꼽았다.

이 가운데 대학생 자부담 반값등록금은 교육을 ‘백년대계’로 보고 청년들의 등록금 부담을 덜기 위해 도입된 정책으로, 윤 시장의 의지가 강하게 반영된 결과물이다.

지난해 7월 민선7기가 시작된 이후 새로운 정책 외에도 여러 성과가 있었다. 안산시 대부도 갯벌이 경기도 최초로 람사르 습지로 등록됐으며, 올해는 안산국제거리극축제와 제65회 경기도체육대회·제9회 경기도장애인체육대회 등을 치렀다.

이어 남은 3년의 임기동안 중점적으로 추진할 사안에 대해서는 ‘인구감소 해결’에 의지를 나타냈다.

안산시는 인구감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올해부터 만 0~5세의 외국인 아동에 대해서도 보육료를 지원하는 한편, 모든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무상교복 지원도 시작했다.

윤 시장은 “안산시는 2014년부터 매년 인구가 줄고 있는데, 가장 큰 원인으로 안산스마트허브(반월국가산업단지) 노후화에 따른 일자리 축소로 보고 일자리 창출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며 “다양한 청년지원 정책과 교육복지, 출산장려 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청년중심의 경제구조 개편을 위해 청년창업큐브, 창업보육센터 등의 다양한 청년지원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대학에 진학하지 않는 청년에 대해서도 산하기관 우선 채용 등을 통해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태현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사진 구매 : 콘텐츠 판매

실시간속보

최신 포토뉴스


  •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11 삼보호정빌딩 901호 TEL) 02-868-1000, FAX) 02-866-4114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6 창간일 : 2014년 3월 20일  등록연월일 : 2014년 10월 20일  대표이사 : 박준규  
  • 편집인 : 박준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인호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시사통신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