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관내 주요 어항과 해안가 정비 총력 > 경남

본문 바로가기


실시간속보

최신 포토뉴스

많이 본 기사

  • 전국

    경남

  • 창원시, 관내 주요 어항과 해안가 정비 총력

  • 기사입력[2019-02-07 16:59:51]
    글자글자크게 글자작게 인쇄하기

본문

경상남도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주요 어항과 바닷길이 지난 1월까지 실시된 '2018년 희망근로 지원사업(2차)'을 통해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으로 변모했다고 7일 밝혔다.

시는 미세플라스틱 등 해양쓰레기로 인한 해양환경오염 문제가 대두돼, 지난해 11월 19일부터 1월 23일까지 약 2개월 간 34명의 희망근로자들과 함께 관내 주요 어항과 해안가를 대대적으로 정비했다.

이번 희망근로사업 참여자들은 고현항, 구복항, 명동항 등 관내 주요 어항 10여 곳과 해안가에 투입되어 폐스티로폼 부표를 비롯해 그물, 낚시, 로프 등의 폐어구와 플라스틱, 비닐 같은 기타 쓰레기 총 5t 가량의 해양 쓰레기를 수거했다.

한편 최인주 해양수산국장은 “이번 희망근로 사업을 통해 창원시의 어항과 바닷길이 몰라보게 깨끗해졌다”며 “이에 그치지 않고 환경수도로서 창원시가 해양쓰레기 없는 도시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기동취재팀 송은경 기자, 김종권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사진 구매 : 콘텐츠 판매

실시간속보

최신 포토뉴스


  •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11 삼보호정빌딩 901호 TEL) 02-868-1000, FAX) 02-866-4114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6 창간일 : 2014년 3월 20일  등록연월일 : 2014년 10월 20일  대표이사 : 박준규  
  • 편집인 : 박준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인호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시사통신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