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국가경쟁력 27→28위로 하락 > 경제

본문 바로가기


실시간속보

최신 포토뉴스

많이 본 기사

  • 일조회수
      • 게시물이 없습니다.
  • 일추천수
      • 게시물이 없습니다.
  • 주조회수
      • 게시물이 없습니다.
  • 주추천수
      • 게시물이 없습니다.
  • 경제

    경제

  • 한국 국가경쟁력 27→28위로 하락 스위스 국제경영대학원 평가... 경제성과 분야 7단계 떨어져

  • 기사입력[2019-05-29 16:39:19]
    글자글자크게 글자작게 인쇄하기

본문

그래픽=뉴시스 제공‘


한국이 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IMD)이 매년 평가하는 국가경쟁력에서 지난해보다 1단계 하락한 28위를 기록했다. 특히 경제성과 분야는 올해 27위로 지난해보다 7단계 떨어졌다.

기획재정부는 29일 2019년 IMD 국가경쟁력 평가 결과 우리나라가 평가대상 63개국 중 28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한국은 2011년부터 2013년까지 22위에 랭크됐다. 이후 2014년 26위, 2015년 25위, 2016~2017년 29위로 떨어졌다가 지난해 27위로 소폭 상승했다.

아시아·태평양 국가 14개국 중에서는 9위로 지난해와 같았다. 인구 2000만명 이상 국가 28명 중에서는 지난해보다 1계단 하락한 11위였다.

특히 우리나라는 경제성과 분야에서 지난해보다 7단계 하락했다. 국내총생산(GDP) 규모(12위), GDP 대비 투자규모(4위), 상품 수출 규모(6위), 교역조건(6위), 장기실업률(3위) 등 순위는 양호한 수준을 유지했다.

하지만 GDP·수출·투자·취업자 증가율이 둔화하면서 국내경제가 지난해 9위에서 올해 16위로 추락했다. 무역은 35위에서 45위로, 고용은 6위에서 10위로 순위가 하락했다.

정부 효율성 분야에서는 재정수지·창업절차 등이 높은 순위를 기록했으나 노동시장 개방성 등이 하락하며 지난해 29위에서 올해 31위로 내려앉았다.

재정분야는 GDP대비 재정수지 비중(16→3위) 및 일반정부부채 실질증가율(45→40위) 개선에도 불구하고 GDP대비 정부부채 규모 증가(23→27위)로 하락했다. 제도·사회 여건은 창업에 필요한 절차(2위), 창업 시 소요되는 기간(10위) 등 간소성에서 높은 순위를 유지했으나 노동 개방성이 55위에서 61위로 6단계 떨어졌다. /권인호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사진 구매 : 콘텐츠 판매

실시간속보

최신 포토뉴스


  •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11 삼보호정빌딩 901호 TEL) 02-868-1000, FAX) 02-866-4114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6 창간일 : 2014년 3월 20일  등록연월일 : 2014년 10월 20일  대표이사 : 박준규  
  • 편집인 : 박준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인호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시사통신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