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명균 "중요한 건 일관성… 남북 다를 거 없다"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실시간속보

최신 포토뉴스

많이 본 기사

  • 정치

    정치

  • 조명균 "중요한 건 일관성… 남북 다를 거 없다"

  • 기사입력[2018-05-16 09:30:21]
    글자글자크게 글자작게 인쇄하기

본문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16일 북한이 고위급회담 무기한 연기 통보를 해온 것과 관련해 "시작 단계다. 비핵화나 평화단계로 가는 과정에서 여러 상황 속에 있다고 본다"고 밝혔다.

조 장관은 이날 오전 출근길에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이번 고위급회담 연기가 남북관계의 근본적 문제가 생긴 거로 보느냐는 질문에 "그렇게 보는 건 아니다"라며 이 같이 밝혔다.

조 장관은 그러면서 "중요한 건 이런 상황에서도 멈추거나 굽히지 않고 일관되게 계속해서 나가는 거라고 생각한다"며 "그런 입장에서는 우리나 북이나 다를 거 없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북한이 고위급회담 당일 새벽에 판문점 채널을 통해 무기한 연기 통보를 한 배경을 종합적으로 판단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한미 군 당국 간 최고위급에서도 긴급 회동을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이날 오전 통일부를 통해 공식 입장을 발표할 방침이다./이진화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사진 구매 : 콘텐츠 판매

실시간속보

최신 포토뉴스


  • (우)0723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68길11 삼보호정빌딩 901호 TEL) 02-868-1000, FAX) 02-866-4114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6 창간일 : 2014년 3월 20일  등록연월일 : 2014년 10월 20일  대표이사 : 박준규  
  • 편집인 : 박준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인호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시사통신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